탑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하늘로 보내는 편지

하늘에서 함께

서브메뉴

울 애기 초롱이

작성자: 김아름솔    작성일: 2022-03-08   조회수: 141   

오늘은 내가 널 처음 입양했던 날!!

반려견은 처음 키워봐서 많이 서툴고

어색 했는데도 우리 초롱이가

잘 적응해줘서 진짜 뿌듯했었어

너가 나에겐 처음이였어서

신기하기도 했고 너랑 함께 있었을 때는

내가 많이 어려서 널 많이 보살펴주지는 못 했지

그래도 마음만은 널 많이 좋아하고 사랑하고 있었어

너무너무 그립다 우리 초롱이… 나 안 울고 잘 있으니까

걱정하지말고!! 다음에 또 다시 올게 사랑해

 

..이 게시물을 블로그/카페로 소스 퍼가기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으로 보내기
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.
다음글 사랑하는 우리 초롱이.. 2022-02-25



작성자 :
내용 댓글쓰기
None Data!

△ TOP